만화를 보는 호흡이 너무 길어지다 보니 취미のComic

별것 아닌 취미로 보는 만화 감상문이 정말 끝날 틈도 없이 계속 이어지기만 합니다.

과거에는 한 타이틀을 보는 10년 단위씩으로 걸리지 않았지요.

대부분의 작품들은 길어야 4~5년, 초 인기 작품인 경우에 약 7~8년 정도 길어졌지만 대부분 마무리가 되었기 때문에 그 감상을 정리할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20세기 말, 21세기에 들어 나오는 인기 작품 대부분이 10년은 기본이요 권수도 30~40권을 넘어 7~80여권. 그리고 100권이라는 불가능해 보이던 수치까지도 팍팍 넘어버리고 있어서 한번 보고 감상을 써두어야 하는 지금에 있어 참 고생이라고 할 것 같습니다.

홈페이지나 통신 시절과 달리, 블로그 초기에 써둘 때는 2000여 타이틀 이상을 보고 감상을 써두었는데, 근래에 와서는 한 타이틀도 써두기 힘들 정도로 계속 이어지고 있어서 좀 그렇고 그렇습니다.

게다가 과거에는 인기 작품의 기준이었던 10여권 내에 막을 내리면 인기가 없어서 끝내버린 작품이라는 농담까지 나오고 있으니 참 그렇고 그렇습니다. 만화는 물론이요, 소설 작품도 그런 스타일이 이어지다 보니 이게 참 정리한다는 것이 어렵습니다.




덕분에 보고 즐기는 작품에 대한 기준이나 감상글을 정리하는 과정이 굉장히 모호해지는 상황도 맞이하게 됩니다.

간단히 말해 작품 호흡이 너무 길다 보면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 구성과 다르게 이어지는 드라마가 보이게 됩니다.

스마트폰이 없던 시대에 나온 형태로 드라마가 시작해서 스마트폰이 일상인 현재에 이야기가 이어지고 있다고 보면 참 그렇고 그렇지요.

그래서 판타지 작품은 설정이 초반에 어렵지만 나름 편하고, SF는 장편이 되면 꼬이는 것이 너무 많아지니 조심해야 한다는 말도 하게 됩니다.



끝이 난 작품도 있지만 한번 보고 그 감상을 바로 정리하지 않으면 글을 써 둘 때 다시 봐야 하는 경우가 생기는데 10여권 내 외면 다행이지만 20~30, 50권 넘어가면 글을 정리하려고 보다가 지쳐서 포기하는 경우가 생기게 되는 것 같습니다.

가뜩이나 근래에는 한국 웹툰도 인기를 얻어 질질 끌다가 허무 막장 엔딩으로 마무리해버리는 꼴을 보게 되고요.

작품의 인기가 많아 호흡이 길어지는 것이 좋은 것인가 어떤 것인가 생각을 해보지만 어떤 작품이건 처음 에피소드에서 이끌린 팬들의 마음을 마지막까지 잘 이어가 끝낼 수 있기를 바라게 됩니다.





덧글

  • 명탐정 호성 2019/06/27 16:34 #

    추천
  • 만보 2019/06/28 16:01 #

    에헤헤 고맙습니다.
  • 최강로봇 도라에몽 2019/06/29 06:07 #

    그런 의미에서 가장 걱정되는건 언제나 원피스죠 작가가.보여주고 싶은게 아직도 너무 많은듯 해요... 개연성과 서사만 따지고 들면 말은 되는데 정작 부분부분 떼놓고 보면 아 무리수인데... 이생각이 들기도 하는데 그냥 작가가 어디까지 할수 있나가 더더욱 궁금해집니다.

    겁쟁이 패달은 보지 않지만 어느샌가 60권.... 요즘은 서사를 길게.잡는게 유행인지 아님 그저 시간끌기련지... 감이 안집히네요

    그러고보니 근래에 재밌는걸 봤습니다. 박봉성 작가의 신이라 불린 사나이가 10년전엔 5부 120권이었는데 어느샌가 382권까지..... 역시 만화공장이란 소리가 절로 나왔죠

    의식의 흐름대로 댓글쓰는것도 오랜만이네요... 하.... 잘봤습니다
  • 만보 2019/06/29 17:42 #

    이래저래 책장을 넘어서 바닥에 깔아두는 책 수가 너무 많아져서 정리가 불가능해진다는 아쉬움이 자꾸만 생깁니다.
    일본 만다라에게나 케이북스 등에서 완결후에 몰아서 구입하는 경우에도 기존 사둔 책을 버리지 않는 이상 전질 맞추기가 힘들지요.

    그러다보니 몇몇 작품은 정말 제대로 보지도 못하면서 그냥 사서 처박아 두는 일만 늘어나네요.

    그나마 나오는 대로 보는 책자도 있고, 너무 호흡이 길다보니 신간이 나올 때마다 다시 앞권을 보면서 감상을 정리해야 하다보니 훌쩍이게 됩니다.
  • 효도하자 2019/06/29 11:29 #

    원피스는 그래도 완결이 기대되요.
    소년만화중에 권수 대비 캐릭터 밸런스 조절이 제일 좋은 만화라고 생각.
  • 만보 2019/06/29 17:42 #

    완결을 해서 방구석 책장에 제대로 정리된 상태로 들어가 있는 때를 언제 볼 수 있을지 저도 궁금하게 됩니다.
  • 명탐정 호성 2019/07/07 21:26 #

    혹시 작가들에게 구매증거와 함께 편지 보내보신적 있나요? 그러면 작가들이 감동합니다.
  • 만보 2019/07/17 04:35 #

    일본에 있었을 때는 가끔 작가 사인회에 가보기도 했지만 따로 팬레터를 보낸 적은 없네요.
    일본과 한국에서 취미적인 접근으로 일을 하다보면 아무래도 서로 좀 쑥스러울 때도 있다보니 얼굴을 뵈어도 친근하게 접근하는 것은 어려운 것 같습니다.

    게다가 제가 좋아하는 작가분들은 대부분 마이너한 분들이 많아서 그런지 좀 걱정되기도 하지만 꾸준히 좋은 작품 내주기를 기대하면서 블로그에 감상문들을 정리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 명탐정 호성 2019/07/17 08:27 #

    그렇군요. 저는 몇번 구매 증거를 감상과 함께 보냈는데 작가들이 기뻐하고 가끔 답장도 옵니다.

    만보씨도 많이 구매하셨으니 구매증거와 함께 출판사와 편집부에게 보내면 작가들이 매우 기뻐할겁니다
  • 명탐정 호성 2019/07/17 11:08 #

  • 만보 2019/07/17 16:56 #

    대단한 애정과 성의가 더해진 결과네요.
    부럽습니다.

    기본 적으로 저처럼 라이트한 취미인에게 있어서 팬의 입장이라는 것은 보고 즐기며 응원을 하지만 따로 팬레터까지 보내면서 열정을 더해가는 것까지는 어려운데 이렇게 노력하신 결과들을 보면 참 대단하신 것 같습니다.

    굉장히 엉성하게 관리하던 취미자료, 사인지등은 어영부영 없어진 것도 있어서 지금돌아보면 너무 안일하게 보관했다는 생각도 하게됩니다.
    꾸준히 작가들과 좋은 교류 남기셔서 행복한 취미결정들을 예쁘게 간직하시기 바랍니다.
  • 명탐정 호성 2019/11/18 16:58 #

    https://togetter.com/li/1059718

    팬레터 자체가 작가에게 힘이 된답니다.

  • 명탐정 호성 2019/11/18 16:59 #

    저 역시 올해는 총 1천 3백통 이상을 보냈죠 http://dlcjfdnd6.egloos.com/4433376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