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티헌터 사에바 료 액션 피겨 취미のToy


 

시티헌터라는 타이틀이 한국에서 방송되고 있는 드라마로서 인상깊은 매력(?)을 알려주고 있는 사이에 만화 주인공 사에바 료 : 冴羽獠와 노카미 사에코 : 野上冴子 액션 피겨가 핫토이즈에서 제품으로 만들어져 12월에 발매된다고 합니다. 무엇보다 사에바 료 피겨는 얼굴 부품을 바꿀 수 있어서 그 알콩달콩한 스타일을 만들어 볼 수 있습니다. 과연 이렇게까지 해서 가지고 놀 분들이 얼마나 있을지 모르지만 나름 시대의 풍운아, 료의 모습을 멋지게 재현해볼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사람들이 생각을 해보면 조금 다른 재미를 느낄 수도 있을지 모르지만요.

덕분에 한국판 시티헌터는 아무래도 조금 많이 깔끔한 캐릭터라는 평도 나옵니다. 현실적으로 본다면 '히로인' 캐릭터로서 카오리가 나와야 하겠지만 역시 이 캐릭터 묘하게 인기가 없는지라. 시티헌터 분위기를 잘 보여준 섹쉬함을 대표해서 사에코가 등장하는 것은 어느 정도 이해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나름 색다른 부분을 가지고 기대해 보는 것이 만화, 게임, 애니메이션 캐릭터 피겨인데 가동이 되는 소체가 굉장히 다양한 시장을 형성하면서 이제 표현이 불가능한 것이 없다는 말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특히 12인치에서 그 이상되는 아이템들이 가진 표현력은 굉장한 수준에 도달해 있어서 말 그대로 현실에서 직접 만나보는 매력을 느낄 수 있겠지요. 이번에 등장한 시티헌터 모델 남자 주인공은 뭐 얼굴 부품이 다양해서 재미를 더해주고 사에코 모델은 다양한 액세서리를 장만해서 원작 분위기를 잘 살려준다고 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조금 질 나쁜 과거 상품들을 생각해보면 그냥 장식이나 하고 마는 제품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포징도 괜찮고 액세서리도 충실한 편이라서 이래저래 즐겨볼 수 있는 매력이 참 좋은 것 같습니다. 한 10여년 정도 지나면 아주 다양한 아이템들을 만나볼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건담도 이제 조립하는 것을 넘어서 가지고 노는 액션 토이 부분이 더 커져가고 있는 만큼, 앞으로 우리가 만나볼 수 있을 다양한 재미의 기준을 생각해보게 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크기로 보실수 있습니다.


 

사에바 료는 너무 폼을 많이 잡아서 만든 제품이라는 생각도 들지만 (특히 갈아입힐 수 있는 옷이 너무 단촐한 주인공이라서) 조금 심심한 부분도 있어보이지만 짝을 이룬 사에코가 상당히 매력적인 구성이라는 점에서 제법 많은 이들이 에헤헤 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이 100t 햄머는 조금 더 다양한 버전을 만나보고 싶어지기도 하지요.